• 대표전화 1588-4511
  • 상담시간 평일 09:00 - 18:00

HOME  >    >  
[소멸시효] 보험사고 발생한 사실 확인할수 없을때 소멸시효는 ?
손해사정사례-보험사고 발생한 사실 확인할수 없을때 소멸시효는 ?



‘보험금청구권자 인지여부때부터 소멸시효 진행’ 판결


박군은 치킨집에서 배달 아르바이트를 했다.

최근 대법원은 자살면책제한조항 관련 보험사들의 재해사망보험금 지급의무를 인정하면서도 소멸시효가 지난 사안에 대해서는 지급할 필요가 없다고 했다.

소비자보호 측면이 아닌 법적 안정성만을 고려한다면 당연한 결과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오랜 기간 유족과 망인간의 왕래가 없었고 망인의 보험가입사실도 몰랐던 상황이라면 즉 객관적으로 볼 때 보험사고가 발생한 사실을 알 수 없었던 경우라면 어떻게 될까.

이 경우에도 소멸시효를 엄격하게 적용해 지급의무를 인정하지 않는 것이 타당할까.

먼저 소멸시효에 대해 살펴보자.

소멸시효란 권리를 행사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권리 불행사의 상태를 일정기간 계속함으로써 권리소멸의 효과를 생기게 하는 제도로 상법상 보험금액의 청구권은 2년이었으나 지난해 3월12일 이후 발생한 보험사고의 경우는 3년으로 개정됐다.

소멸시효는 객관적으로 권리가 발생해 그 권리를 행사할 수 있는 때로부터 진행하고 그 권리를 행사할 수 없는 동안만은 진행하지 않는다.

여기서 ‘권리를 행사할 수 없는 경우’라 함은 그 권리행사에 법률상의 장애사유 예컨대 기간이 도래하지 않았거나 조건을 성취하지 못했을 경우 등을 말한다.

사실상 권리의 존재나 권리행사 가능성을 알지 못했고 이 과정에서 과실이 없다고 해도 이는 법률상 장애사유에 해당하지 않는다.(대법원 2003두10763판결 참조)

반면 특별한 다른 사정이 없는 한 원칙적으로 보험금청구권의 소멸시효는 보험사고가 발생한 때로부터 진행한다고 해석하는 것이 상당하지만 보험사고가 발생한 것인지의 여부가 객관적으로 분명하지 않아 보험금청구권자가 과실 없이 보험사고의 발생을 알 수 없었던 경우에도 보험사고가 발생한 때로부터 보험금청구권의 소멸시효가 진행한다고 해석하는 것은 보험금청구권자에게 너무 가혹해 사회정의와 형평의 이념에 반할 뿐 아니라 소멸시효제도의 존재이유에 부합된다고 볼 수도 없다.

이에 따라 객관적으로 봐 보험사고가 발생한 사실을 확인할 수 없는 사정이 있는 경우에는 보험금청구권자가 보험사고의 발생을 알았거나 알 수 있었던 때로부터 보험금청구권의 소멸시효가 진행한다고 해석하는 것이 타당하다는 판결도 있다.(대법원 92다39822 판결 참조)

작성자 손해사정법인 CANA


* 위의 글은 보험신보(www.insweek.co.kr) 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작성일   2018-05-16 오전 11:36:20 조회   131
파일1   파일2  

  • 검색
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 조회
119    [배상책임] 2중 주차된 차량을 밀다가 다른차량과 사고 발생 18-07-24 51
118    [면책사유] 부적절한 방법으로 용접…‘기계적 사고로 인한 손해 18-06-27 59
117    [후유장해] 수술병원이 아닌 정형외과에서 후유장해진단 받아 18-06-27 63
116    [설명의무] 시술상 과실'설명의무 위반으로 손해배상 인정 18-06-27 51
115    [설명의무] 설계사 설명의무 위반등 과실있어 손해배상 18-06-27 52
114    [설명의무] 태아보험 가입뒤 감각신경성 난청으로 청력장애 3급 진단, 보상하지않는 손해 설명의무 위반으로 보험금 지급 18-06-27 49
113    [배상책임] 고객 안전사고 발생 방지 소홀…쇼핑센터에 일부책임 있다 18-06-27 56
112    [진단급여금] 비교통성 수두증 발병…‘후천적 원인으로 인한 것’진단 - 법원 선천성 뇌질환에 해당된다고 보기 어렵다 18-05-28 102
111    [의료과실] 정확한 진단 못했다고 의료과실로 볼수 없다. 18-05-28 96
110    [소멸시효] 금감원 분쟁조정위원회등 분쟁조정기구에 조정을 신청한 경우 18-05-28 77
109    [의료분쟁] 태아 분만시간 지연으로 인한 심각한 손상 ‘상완신경총손상’ 18-05-28 96
108    [재해사망] 유독물질 우연하게 일시에 섭취한 결과…상해사망보험금 지급 18-05-16 106
107    [재해사망] 정신질환으로 인해 수차례 입·통원 반복하다 자살 18-05-16 105
   [소멸시효] 보험사고 발생한 사실 확인할수 없을때 소멸시효는 ? 18-05-16 132
105    [통지의무] 오토바이 운전 계약후 알릴의무 조항 해당 18-05-11 116
104    [후유장해] 현행약관상 장해분류표에 따라 보험금 지급여부 판단 18-05-11 128
103    [진단급여금] 보험사 자문의사, '오래 경과한 열공성 뇌경색'소견 18-05-11 123
102    [진단급여금] 화장실 가는 도중 쓰러져 사망…‘급성심근경색으로 추정’ 진단 18-05-11 126
101    [의료사고] 수차례 검사통해 폐렴 판정-다른 병원에선 폐암 진단…항암치료중 사망 18-05-11 75
100    [후유장해] 보험사가 ‘장해상태 호전되고 있다’는 사실 입증해야 18-05-01 126